템스강 바람맞으며 런던아이, 타워브릿지 방향으로~
런던의 날씨는 오락가락하고..

 런던아이, 타워브릿지, 테이트 모던, 런던탑까지 걸어가기~ 룰루랄라♪

 

 

 

 

영국의 대표적인 상징물 런던아이
높이 135m로 관람용 건축물로는 세계에서 제일 크다고~
템스강엔 유람선이 이래저래 참 많고나~


 

 

 

 

 

 

 

 

 

 

 

 

 

 

 

 

 

 

 

 

 

 

런던아이 맞은편 유람선
역시나 관광객들 바글바글~

 

 

 

 

 

 

 

 

 

 

 

템스강 다리에서 연주중이신 할아버지
의상도 다 갖추시고~ 멋지심^^

 

 

 

 

 

 

 

 

 

 

 

 

 

 

 

 

 

 

 

 

 

 

 

뒷편으로 보이는 빅벤, 빨간버스도 딱 지나가서 찰칵! (늘 자꾸 지나가지만 ㅋㅋ)

 

 

 

 

 

 

 

 

 

 

 

 

런던아이는 32개의 캡슐이고 1개의 캡슐에는 25명까지 탑승가능, 한바퀴 회전하는데는 30분 소요
하지만 기다리는데..1시간 넘는다는거;;;;
야경을 보고싶었으나 이때는 9시반에서 10시 사이에 해가졌다능...
런던아이는 9시까지만 운영인데 ㅠㅜ

여튼 다리도 아프고 우리는 시원한 맥주가 먹고싶어졌다~ㅋ

 

 

 

 

 

 

 

 

 

 


맛있는 생맥주~!!
아항~ 이런게 휴가고나~하고 대낮에 맥주를 홀짝 홀짝~ㅋ

 

 

 

 

 

 

 

 

 

 

 

런던아이와 데이트모던 사이의 거리
이곳은 밖에서 전시도하고, 연주도하고, 바자회도하고, 서서 술도마시는..
자유가 느껴지는 거리랄까..
여튼 여기거리가 참 좋았다~ 그리고 몇번이고 다시갔다~ 3번???
밖에서 맥주도 한번 마시고 ㅋㅋ

 

 

 

 

 

 

 

 

 

 

거리의 악사
제이슨므라즈~~처럼

 

 

 

 

 

 

 

 

 

 

앞에 모자하나 놓고, 댄스~댄스~

 

 

 

 

 

 

 

 

 

 

 

그라피티

 

 

 

 

 

 

 

 

 

오...잘그렸다

 

 

 

 

 

 

 

 

 

 

 

스케이트보드 연습을 하던곳

화려한 그라피티

 

 

 

 

 

 

 

 

 

 

 

 

의자작품에 앉아 편하게 쉬고있는 사람들
나도한번 앉아보고싶었으나 자리가 나질않아..

 

 

 

 

 

 

 

 

 

 

 

 

거리의 중고물품 바자회

 

 

 

 

 

 

 

 

 

 

귀여운 아이스크림 트럭
런던 사람들은 일을 정말 빨리 마감하는거같다..저녁 6시쯤되자 모두 업무마무리..
상점도 6시면 마무리... 아이스크림장사도 여름이 성수기인데...;;

 

 

 

 

 

 

 

 

 


색모래가 깔린 작은 놀이터

 

 

 

 

 

 

 

 

 

 

 

모래밭 삼매경 아이들

 

 

 

 

 

 

 

 

 

 

발을 모래에 뭍고 책을 읽는 소녀~
여유롭다~ :)

 

 

 

 

 

 

 

 

 

 

 

노란모래가 상콤하군~

 

 

 

 

 

 

 

 

 

 

 

 


핸드메이드샵, 비즈로 만든 영국기

 

 

 

 

 

 

 

 

 

 


젊은 시절의 엘리자베스2세 여왕

 

 

 

 

 

 

 

 

 

 

 

요즘 뜨게질을 해서인지...이런걸 보면 얼마나 고난이도의 작업이었을까 예상하게된다..
모자는 아무래도
그냥 사는게 빠르겟어ㅋ

 

 

 

 

 

 

 

 

 

 

지나가다 또 만난 예술인 ㅋㅋ
흙을 빚어서 얼굴을 만들고 계심

 

 

 

 

 

 

 

 

 

 

 

데이트모던 가는길 사진갤러리
동물사진들을 전시중이었는데...모두 어쩜 이리 생생하게도 찍었는지!!
난 카메라가 무척 궁금하고..

 

 

 

 

 

 

 

 

 

 

 

 

 

 

 

 

 

 

 

 

 

 

 

이구멍으로 보라는데...습기찼다고;;

 

 

 

 

 

 

 

 

 

 

 

 

 

 

 

 

 

 

 

 

 

 

 

 

 

밀레니엄 브릿지
밀레니엄을 기념하기위해 세워진 템스 강 다리

 

 

 

 

 

 

 

 

 

 

 

 

세인트폴 대성당에서 테이트 모던으로 향하는 길목에 이어진 밀레니엄 브릿지

 

 

 

 

 

 

 

 

 

 

 

 

테이트모던
런던을 대표하는 현대미술관~
원래 이곳은 화력발전소인 뱅크사이드 발전소로 사용되었던곳
건축가 헤르조그와, 드뫼론(Herzog & De Meuron)이 미술관으로 멋지게 개조시켜
테이트 모던이란 현대미술관으로 재탄생시켰다고~

이날은 날씨가 좋으니 테이트모던은 패쓰하고~
비소식일 있을 몇일뒤에 박물관, 전시관, 미술관 투어하러 오기로함~
타워브릿지를 향해 다시 고고씽~

 

 

 

 

 

 

 

 

 

 

또 거리 예술가
전기 바이올린을 멋지게 연주하던 여인~

눈이 마주치면 씽끗 웃어주는 여유까지

 

 

 

 

 

 

 

 

 

 

 세익스피어스 글로브 극장&전시장

 

 

 

 

 

 

 

 

 

 

 

 

 

 

 

 

 

 

 

 

 

 

 

 

 

 

 

 

 

 

 

 

 

 

 

 

 

 

 

미래적인 건축물로 유명한 런던시청

건물전체가 유리로 이뤄진 돔 형식이라 일명 '유리달걀'이라고도 불리고~

 

 

 

 

 

 

 

 

 

 

 

 

절묘하게 중심을 잡고이는 돌 조각상

오홋 신기+ㅂ+

 

 

 

 

 

 

 

 

 

 

못땐표정ㅋ 우힛`ㅅ´)/

 

 

 

 

 

 

 

 

 

타워브릿지 가는길~ 큰 배한척이 딱~!

 

 

 

 

 

 

 

 

 

 

사실 올라가기엔 높았지만 기를쓰고 올리가서 찍음 ㅋㅋ

 

 

 

 

 

 

 

 

 

 

 

빅토리아 양식의 개폐식 다리인 타워브릿지

 

 

 

 

 

 

 

 

 

 


 

 

 

안내책자에 따르면 다리가 올라가는 횟수가 일주일에 2번정도라 했는데..
마침 배가 딱 지나가서 다리가 八자로 벌어진 타워브릿지를 볼수있었다 ^ㅂ^

 

 

 

 

 

 

 

 

 

 

 

중앙에 올림픽을 준비중인 마크가 보이고~ 한참 마무리 작업이셧던듯~
1~2주 뒤에야 올림픽마크가 내려온모양~

 

 

 

 

 

 

 

 

 

 

 

 

고풍적인 느낌~ 정교하고 이뿌다 ㅋ

 

 

 

 

 

 

 

 

 

 

 

 

타워브릿지 건너기

 

 

 

 

 

 

 

 

 


완전 관광객 모드
하하 ^▽^)/

 

 

 

 

 

 

 

 

 

 

 

올림픽마크는 저렇게 천장에서 작업이~

 

 

 

 

 

 

 

 

 

 

 

 

타워브릿지 전시장은 pass~

 

 

 

 

 

 

 

 

 

 

타워브릿지에서 바라본 런던시청~
지금 저 뾰족한 건물은 한참 짓고있었는데 저건물은 뭘까???

 

 

 

 

 

 

 

 

 

건물들이 역광이라..아이폰으로 찍어봤는데..역시 아이폰짱!

 

 

 

 

 

타워브릿지를 건너와서 런던탑

런던탑은 전쟁박물관~ 중세의 모습을 그대로 갖춘 성의 모습

 

 

 

 

 

 

 

 

 

 

You are here~!!

참 많이 도 걸어서~ 런던타워까지 왔다~ ^ㅅ^  이러다 길외우겟어ㅋㅋ
이쯤이 저녁시간대라...레스토랑 문닫기전에 어여어여 저녁먹으러~
9시 넘으면 요리사 퇴근 했다고 주문도 안되는 곳도 있더라능~
빨리퇴근하는 이곳은 바로 런던!

 

 

 

 

 

 

저녁은 배가 많이 고프지않아서 간단하게 맥주한잔~

 

 

 

 

 

 

 

 

 

 

 

 

nando's~에서 치킨과 햄버그~!

저녁인데도 날이 밝아서 테라스에서 한잔하며 해가지길 기다렸어요^^

9시 반은 넘어야 해가져서..=ㅅ= (6월)

야경한번 볼려니 피곤피곤

 

 

 

 

 

 

Posted by Yashas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7.23 10:2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 맥주 또 생각 나네요~

  2. BlogIcon aem 2012.07.25 17:2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우와~~보기만해두 좋네여~ ㅋㅋ

  3. BlogIcon aem 2012.07.25 17:2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우와~~보기만해두 좋네여~ ㅋㅋ

  4. BlogIcon aem 2012.07.25 17:27 Address Modify/Delete Reply

    우와~~보기만해두 좋네여~ ㅋㅋ

  5. 퍼핀 2012.07.25 18:20 Address Modify/Delete Reply

    레드 끌리네!!! 사진 참~~ 이뿌게 잘 찍어~

  6. BlogIcon 쩌리윤 2012.08.27 11:35 Address Modify/Delete Reply

    호앙- 멋있다!!! 역쉬 블로그 짱 믓져 ㅠ0ㅠ

    • BlogIcon Yashasi 2012.08.27 14:3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쩌리윤이다^ㅂ^
      티스토리엔 친구가 없넹 ㅠㅜ 자주 놀러와주오~
      쩌리윤네 달달한 신혼블로그 기대하게쓰ㅎㅎ
      결혼준비잘하그~사고싶은거 지금다사라거~!